본문 바로가기



사이트 내 전체검색

최근 게시글      최근 코멘트

새벽의 노래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我吐 작성일06-08-11

본문

당신은 늘,

나의 날갯짓보다

높이 날게 해 주시니

이 노래 어찌 그치리까.

눈에 보이지 않아도

표현할 수 없는 방법으로

펄펄 살아 나를 행하는 당신!

당신을 피난처로 삼을까 그게 겁나요.

항상 내밀고 계신 당신의 손,

놓치지 않게

눈을 크게 뜨고..

숨을 크게 쉬고.

재단소개 재단목적 문의 | 요청 개인정보취급 (웹관리자) : sysop@urantia.or.kr © URKA 상단으로
  모바일 보기